대학소식

‘POSTECH 1호 펀드’ 조성‧출범식 개최

2018-02-26 1,134

[벤처지원 위한 대학‧민간주도 최초‧최대규모 펀드
새로운 시장‧일자리 창출로 지역경제 기여 “기대”]

main_히어로_벤처투자펀드

POSTECH은 연구중심대학으로서 쌓은 인재가치와 지식가치를 바탕으로 창직∙창업과 연계하여 실질적인 사회∙경제적 가치를 창출하기 위해 새로운 도전에 나선다.

POSTECH은 2월 26일, ‘쿼드콜라보오퍼스원 포스텍 창업벤처전문 사모투자합자회사(이하 1호 펀드)’ 출범식을 서울산업진흥원 서울창업허브에서 김도연 총장, 쿼드자산운용(주) 황호성 대표, (주)제넥신 성영철 회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 개최했다. 총 535억 규모의 이 벤처투자펀드는 벤처지원을 위해 대학과 민간 주도로 최초로 조성된 최대 규모의 펀드다.

이 펀드는 벤처로 출발해 글로벌 기업으로 성장 중인 (주)제넥신을 창업한 융합생명공학부 성영철 교수가 기부한 주식 100억원이 출발점이 됐다. POSTECH은 이를 스타트업 창업 활성화에 활용하고자 하는 뜻을 알렸고, POSTECH의 연구역량을 신뢰한 기업들과 개인 투자자가 참여, 535억원 규모의 펀드가 조성됐다. 이 펀드는 바이오, 헬스케어, IT 분야, 또 POSTECH 기술을 기반으로 한 기업에 투자하도록 하며 운용은 쿼드자산운용(주)이 맡을 예정이다.

POSTECH은 창업초기 단계에서는 포스텍기술지주가 운용할 계획인 50억 규모의 대학창업펀드를 통해 학생들과 구성원들의 창업을 유도하고, 여기에서 사업성이 검증된 기업을 선별해 포스텍 1호펀드의 투자를 받을 수 있게 함으로써 창업전주기에 걸친 투자 시스템을 마련할 수 있게 됐다.

삽입

POSTECH이 펀드 조성에 나선 것은 구성원들과 포항지역의 벤처 창업을 활성화하기 위한 것이다. 또한, POSTECH은 이러한 지원을 바탕으로 구성원들이 창업에 성공하면 대학에 다시 투자하도록 하는 선순환 구조가 만들어질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이러한 선순환 구조는, 인재가치와 지식가치를 창업과 창직(創職)으로 연계해 사회․경제적 가치를 창출하겠다는 ‘가치창출대학’의 실현이기도 하다.

김도연 총장은 “창업에 나섰다가 실패한 뒤 재기하지 못하는 일이 많아 도전적인 창업에 나서지 못하는 경우가 많다”며 “POSTECH 구성원은 물론, 젊은 창업자들이 도전 정신을 실현할 수 있는 든든한 지원책을 마련하고 싶었다”고 설명했다.

그는 “POSTECH 1호펀드의 조성은 POSTECH이 배출한 훌륭한 인재가치와 지식가치를 기반으로 하는 창업생태계 구축에 큰 힘이 될 것”이라며 “POSTECH을 중심으로 바이오와 헬스케어와 같은 고부가가치 산업이 성장하면서 새로운 시장과 일자리를 창출해 지역경제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